부대마다 있다 VS 없다로 갈리는 문화